[상식] 유튜브, 이것만은 알고 하자

김윤정 기자 / 기사승인 : 2020-01-15 18:30:53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워라벨 시대에 자신의 취미와 여가와 덤으로 수익까지 올릴 수 있는 유튜브를 시작하려는 당신, 유튜브를 하고 싶다면, 시작하기 전에 왜 유튜브를 하고 싶은 지 생각해 보자. 

 

 


창의성이 남달라 사교 분위기를 띄우는 애드립의 기능자거나 꾸준한 취미생활로 막후의 경지의 지식을 공유하고 싶거나, 타인의 관심을 끌만한 컨텐츠가 있다면, 당장 시작해 보는 것도 좋다. 본업이 있다면 여가시간을 이용하는 것이 좋다.

 

여행하면서 느낀 영상기록이나. 취미활동, 짬 내서 틈틈이 하는 자기개발, 운동, 지식등의 경험담도 괜찮다.  전문적이지 않아도 일상의 다양한 컨텐츠가 유튜브 영상이 될 수 있다.

좋은 컨텐츠의 유투버가 된 당신을 상상해 봐라, 생각지도 않게 짭짭하게 수익까지 들어온다니 좋아하는 영상기록과 더불어 돈이 들어오니 꿩 먹고 알 먹는 매우 좋은 취미와 여가생활을 즐길 수 있다.

자, 유튜브를 처음 시작하는 당신 한번 쯤은 깊게 생각할 것이 무엇이 있을까 알아보자

유튜브를 시작하는 초기 초보 유투버인 당신, 기대치를 높이지 마라

당신이 유튜브를 시작해 영상1,2개 올려놓고 순식간에 구독자 수나 좋아요가 급속도로 높아질 거라 생각하지 마라. 꾸준히 당신이 올린 재미있는 흥미있는 영상의 빈도와 지속성에 구독자가 늘어나고, 좋아요가 상승하게 된다.


당신의 수준을 파악하고 수준에 맞는 눈높이와 기대치를 갖고 꾸준히, 지속적으로 영상을 올리면 구독자는 늘어나게 된다.

유튜브를 시작할 때 당신에게 중요한 것은 주제를 정하는 것이 좋다.

영상을 지속적으로 올리는 방법중에 하나는 당신이 좋아하는 주제를 선정할 수 있어야 한다.


유튜브 영상이 많이 없는 분야중에 당신이 좋아하는 분야을 주제로 선정해 보는 것도 좋다.

유튜브를 시작하면서, 취미로 영상을 올리면서 수익모델도 겸하고 싶다면 유투브 수익구조를 살펴보는 것도 도움이 된다.

유튜브 수익구조는 CPM(Cost Per Mile:광고가 1000번 노출되면 과금하는 방식)광고는 2달러가 지급되고, 유튜브 0.9 (45%) / 크리에이터 1.1 달러 (55%)를 가져간다. 


다시말해 광고 1회 노출 당 1원 을 지급받는다고 보면 된다. 유튜브 제작시 10분이상 긴 영상, 프리미엄 시청자 시청, 라이브방송 슈퍼챗(방송 후원), 유튜브 채널 멤버십 구독자 3만이상이 될 때도 일정부분 유튜브 수입으로 정산되며, 협찬광고(브랜드 광고)가 있다.

이러한 여러 경로의 유튜브 수입 경로를 잘 살펴보고, 당신이 유튜버로 성장하려고 한다면, 유튜브로 받는 수익외에 수익을 어떻게 늘릴지를 생각해 보는 것도 좋겠다.

 

파이낸셜경제 / 김윤정 기자 goinfomaker@gmail.com 

[저작권자ⓒ 파이낸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