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총리, 문 대통령 친서들고 방일 한일관계 물꼬 트이나....

김윤정 기자 / 기사승인 : 2019-10-18 18:27:58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이낙연 국무총리가 오는 22~24일 나루히토 일와 즉위식 참석차 방일하면서 문대통령 친서를 아베신조 일본총리에게 전달할 것으로 보인다.


18일 이총리는 교도통신 아사히 전문과의 인터뷰를 통해 문 대통령의 친서전달 내용과 함께 문 대통령이 미래지향적인 한.일 관계를 원한다고 밝혀, 일본의 화이트리스트 한국제외, 한일 군사정보보호협정(지소미아)종료 결정등으로 경색화 되어 있는 한일 관계에 새 돌파구의 역할이 열리게 될지 관심을 끌고 있다.


이총리는 교도통신과의 인터뷰에서 대통령이 ‘친서를 보내는 게 좋겠지요’라고 해 ”네. 써 주십시오“라고 했다며 양국은 비공개 대화도 하고 있다고 밝혔다.

 

파이낸셜경제 / 김윤정 기자 goinfomaker@gmail.com 

[저작권자ⓒ 파이낸셜경제 | 파이낸셜경제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많이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