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민 복지나 1촌맺기, 사랑의 라면 전달

김영란 / 기사승인 : 2018-09-26 16:53:40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파이낸셜경제=김영란 기자 ]- 동고양세무서·동고양세무서 세정자문위원회서 따뜻한 마음 나눠


고양시는 지난 20일 ‘고양시민 복지나눔 1촌맺기’의 일환으로 고양시청에서 동고양세무서·동고양세무서 세정자문위원회와 추석명절 소외계층 지원을 위한 사랑의 라면 전달식을 가졌다.

 

동고양세무서·동고양세무서 세정자문위원회에서 이번에 기부한 사랑의 라면 800박스(1천만원상당)는 경기북부사랑의열매를 통해 기초생활수급자, 차상위계층 등 관내 법정저소득가정에 배분될 예정이다.

 

신종범 동고양세무서장은 “사랑의 라면이 도움이 절실한 복지사각지대 저소득가정에 지원돼 가슴이 따뜻한 추석이 되시는데 조금이나마 도움이 됐으면 좋겠고 나눔 문화 확산을 위해 앞으로도 계속 나눔을 이어가겠다”고 밝혔다.

 

성창석 고양시 복지정책과장은 “나눔을 실천해 주시는 동고양세무서·동고양세무서 세정자문위원회에 감사드리며 경기북부사랑의 열매를 통하여 꼭 필요한 가정에 전달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파이낸셜경제 | 파이낸셜경제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많이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