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안심거울’ 등 설치로 생활안전 강화

김영란 / 기사승인 : 2018-09-04 15:23:32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파이낸셜경제=김영란 기자]안심거울(미러시트) 250개소 및 탄력순찰 표지판 78개소 설치


고양시(시장 이재준)는 일상적인 생활환경에서 일어날 수 있는 범죄를 사전에 예방하고자 관내 고양·일산동부·일산서부 경찰서와의 협업해 공원화장실, 주택 출입문에 안심거울(미러시트)을 부착하고 주민이 요청한 순찰 지점에 탄력순찰 표지판을 설치했다.

 

시와 각 경찰서 관계자는 약 4개월에 걸쳐 해당 사업의 수요조사 및 실무협의, 사업 위치 파악, 주민 동의 등을 진행했으며 이후 안심거울 250개소(390개), 탄력순찰 표지판 78개소를 설치했다.

 

‘안심거울(미러시트)’은 출입문 중간에 눈높이에 맞춘 반사시트를 부착함으로써 뒤에서 발생할 수 있는 돌발 상황에 대처할 수 있도록 한다. 또 최근 문제가 되고 있는 몰래카메라 촬영에 대한 경고 문구를 삽입해 몰카 범죄에 대한 경각심을 일깨울 수 있도록 했다.

 

‘탄력순찰 표지판’은 주민이 요청한 순찰 지점 인근의 전신주, 가로등, CCTV카메라 기둥에 설치해 해당 지역이 경찰이 집중 순찰하는 곳임을 알 수 있도록 했다.

 

시 관계자는 “특히 이번 사업은 3개 경찰서와의 긴밀한 협조를 통해 일상생활에서 필요한 범죄예방시설을 설치함으로써 시민의 안전체감도를 높인다는데 의의가 있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파이낸셜경제 | 파이낸셜경제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많이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