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경련,"바이든 취임 100일 - 美 바이든 정부의 글로벌 공급망 재편 정책과 한국의 대응방향 전문가 좌담회"개최

전병길 기자 / 기사승인 : 2021-04-20 15:01:54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파이낸셜경제=전병길 기자] 전국경제인연합회가 4월 29일(목) 14시 여의도 전경련회관에서 「美 바이든 정부의 글로벌 공급망 재편 정책과 한국의 대응방향 전문가 좌담회」를 개최한다.  

 


금번 좌담회는 美 바이든 신정부 취임 100일을 맞아, 지난 2월 바이든 대통령이 서명한 글로벌 공급망 점검 행정명령의미와 영향, 우리 기업들의 대응 방향에 대하여 시사점을 제공하고자 마련되었다.


지난 2월 25일 美 바이든 대통령은 APIs(원료의약품), 반도체, 희토류, 전기차배터리 등 핵심 산업품목의 글로벌 공급망을 100일간 대대적으로 검토하도록 하는 행정명령에 서명했다.

이 근 국민경제자문회의 부의장(서울대학교 경제학부 교수)의 기조연설을 시작으로, 이어 국립외교원 이효영 교수가 ‘바이든 정부의 글로벌 공급망 재편 정책’으로 주제 발표를, 마지막으로 한국경제연구원 조경엽 경제연구실장이 ‘한국의 산업별 영향 분석과 대응 시나리오’를 주제로 발제한다.

박태호 전 통상교섭본부장(법무법인 광장 고문)의 주재로 마련되는 토론에서는 바이든 행정명령의 주요 골자가 되는 핵심 산업 품목 4가지 분야의 전문가가 참석해 미국발 글로벌 공급망 재편에 따른 산업별 대응전략에 대해 토론할 예정이다.

좌담회는 여의도 전경련회관 컨퍼런스센터 2층 사파이어룸에서 개최되며, 참석 인원은 방역 지침에 따라 50명 이내로 제한된다.

 

 

파이낸셜경제 / 전병길 기자 goinfomaker@gmail.com 

 

 

[저작권자ⓒ 파이낸셜경제 | 파이낸셜경제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많이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