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년 만에 열리는 '아이스클라이밍 대회' 서채현 등 국대 선발전

김윤정 기자 / 기사승인 : 2021-12-06 14:43:28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대한산악연맹, 코로나19로 못했던 '아이스클라이밍 대회' 2년 만에 개최!
코로나19로 못했던 ‘아이스클라이밍 대회’ 2년 만에 개최, 서채현 선수도 출전 예정
12월 5일, 경북 청송 아이스클라이밍 월드컵 경기장에서 2021/2022 아이스클라이밍 국가대표 선발전 개최
1월 14일(금)~16일(일), 2022 UIAA 청송 아이스클라이밍 월드컵을 시작으로 아이스클라이밍 대회 연속으로 개최예정
 



[파이낸셜경제=김윤정 기자] 코로나19로 못했던 아이스클라이밍 대회가 2년만에  클라이밍의 저변 확대 및 경기력 향상과 더불어 국가대표 선발전을 겸해 개최된다.  사단법인 대한산악연맹(회장 손중호)은 12월 5일, 경북 청송 아이스클라이밍 월드컵 경기장에서 2021 전국 드라이툴링대회(2021/2022 아이스클라이밍 국가대표 선발전)를 개최한다.



대한산악연맹이 주최하고, 경상북도산악연맹이 주관하며, 문화체육관광부, 대한체육회, 국민체육진흥공단, 청송군이 후원하는 이번 대회는 남녀 일반부 리드·스피드 경기로 진행하며, 2021/2022 아이스클라이밍 국가대표 선발전을 겸해 열린다.



이번 대회는 코로나19로 인해 2년 만에 개최되는 아이스클라이밍 대회로 '스포츠클라이밍 국가대표'인 서채현 선수 외 아이스클라이밍 대표 선수인 박희용, 신운선 선수도 출전하여 국가대표 선발전을 치를 예정이다.



한편, 드라이툴링(dry-tooling)이란 암벽 구간을 빙벽 등반장비를 이용해 오르는 클라이밍의 한 분야로 대한산악연맹에서는 2011년부터 클라이밍의 저변 확대 및 경기력 향상으로 매년 개최하고 있다.

이번 드라이툴링 대회 이후, 1월 14일(금)~16일(일)까지 3일간 열리는 국제대회인 2022 UIAA 청송 아이스클라이밍 월드컵을 시작으로 동계체육대회, 선수권대회 등 아이스클라이밍 대회가 연속으로 향후 개최될 예정이다.

 

 

 

파이낸셜경제 / 김윤정 기자 goinfomaker@gmail.com 

 

 

[저작권자ⓒ 파이낸셜경제 | 파이낸셜경제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많이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