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가 키운다’ 분당 최고 시청률 5.2% 기록

금윤지 기자 / 기사승인 : 2021-07-19 11:30:44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지난 16일(금) 밤 9시에 방송된 ‘내가 키운다’ 2회에는 조윤희와 딸 로아의 놀이터 나들이, 김현숙과 아들 하민이의 밀양 라이프, 그리고 김나영과 두 아들 신우, 이준이의 광고 촬영 현장이 방송됐다.

지난 주에 이어 공개된 로아의 오후는 조윤희와 로아의 놀이터 방문으로 시작됐다. 로아는 새로운 친구, 언니들에게 스스럼없이 인사하며 남다른 친화력을 보여 모든 출연자들의 부러움을 샀다. “나와 달리 적극적인 모습이 너무 부럽다”며 엄마 조윤희마저 감탄을 금치 못한 로아의 모습에 출연자들은 로아를 적극적으로 키운 조윤희를 칭찬하며 훈훈한 분위기를 이어갔다.

김현숙의 아들 하민이의 일상과 김현숙의 출연 계기 등도 방송됐다. 아침에 일어나 할아버지를 도와 텃밭을 가꾸고 건강식으로 식사를 마친 뒤, 넓은 마당에 수영장을 만들어 노는 모습은 도시에서 아이를 키우는 출연자들의 부러움을 샀다. 또 중요한 결정을 하기 전 새아버지의 진심 어린 배려를 받았다는 김현숙의 고백, 가장으로서도 최선을 다하기 위해 방송 출연을 결심한 김현숙의 토크에 출연자들은 다시 한 번 공감의 눈물을 흘리는 모습을 보였다. 

이어 2회에서 최고 시청률을 기록한 김나영과 신우, 이준의 일상도 공개됐다. 새벽 여섯시 삽심분부터 시작된 김나영과 두 아이의 시끌벅적한 일과는 광고 촬영 현장에서도 이어졌다. 광고주와 촬영 스태프들, 그리고 두 아이의 눈치까지 봐야하는, 즐겁지만 힘들었던 광고 촬영 현장에서 김나영은 진땀을 뺐다. 무사히 광고 촬영을 마치고 나서는 중국집에 들러 세 식구가 조촐한 파티를 하며 하루를 정리했다.

한편, JTBC ‘내가 키운다’의 화제성은 굿데이터 화제성 조사에서도 확인할 수 있다. 화제성 조사회사 ‘굿데이터 코퍼레이션’ 7월 2주차 리포트에 따르면 JTBC ‘내가 키운다’는 금요일 예능 온라인 지수 점유율에서 13.4%를 차지하며 2위를 차지했고, TV 화제성 순위에서는 한 주만에 70계단 상승하며 비드라마 부문 16위를 차지했다. 출연자 화제성 조사에서는 조윤희 3위, 딸 로아 5위, 동영상 조회수는 3위 등 상위권의 점수를 기록하며 산뜻한 출발을 알리고 있다.

굿데이터 코퍼레이션은 40여개 채널의 방송 프로그램의 화제성을 조사해 매주 발표하고, 화제성은 뉴스, 블로그, 커뮤니티, 동영상, SNS로 구성된다.

 

파이낸셜경제 금윤지 기자 fade_heaven@naver.com 

 

[저작권자ⓒ 파이낸셜경제 | 파이낸셜경제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많이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