궈핑 화웨이 순환회장, "상업적 성공 위해 5G의 잠재력 발현"

김윤정 기자 / 기사승인 : 2020-07-28 23:31:58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사진. 궈핑 화웨이 순환회장이 2020 베터 월드 서밋에서 5G의 상업적 성공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5대 주요 기술 간의 시너지가 중요성 강조


[파이낸셜경제=김윤정 기자] 온라인 베터 월드 서밋(Better World Summit) 개막일, 궈핑(Guo Ping) 화웨이 순환회장은 5대 주요 기술 영역 간의 시너지가 상업적 성공을 도모하기 위해 5G의 온전한 잠재력을 푸는 데 일조하는 방식에 대해 설명했다. 이번 행사에는 차이나 텔레콤(China Telecom), 에티살랏(Etisalat), MTN, GSMA 및 3GPP/ETSI 등과 같은 통신사, 업계 단체 및 표준 기관에서 초청 연사들이 참석했으며, 그 외에 80개국 이상에서 수천 명이 온라인으로 참여해 정보통신기술(information and communications technology, ICT)의 현재와 코로나19 이후의 세상에서 새로운 경제 성장을 추진할 방식을 탐색했다.


기술로 코로나19와 싸우기 위한 협력

코로나19 팬더믹은 우리의 일상과 일하는 방식을 변화시켰고, 세계 경제에 큰 타격을 입혔다. 다행히 ICT가 여러 전선에서 코로나19와 싸우는 데 도움이 되는 구체적인 도구를 지원했다.

궈 회장은 "ICT 기업으로서 자사의 책임은 기술을 이용해서 코로나19 팬더믹의 전파를 억제하고 종식시키는 것"이라며 "자사는 다양한 유형의 통신사와 기업을 포함하는 파트너 및 고객과 힘을 모아 지역사회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기술 솔루션을 이용할 수 있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초기에 코로나19 확진자가 다수 발생했던 도시에서 자사가 체험한 것을 바탕으로 9가지의 시나리오 기반 솔루션을 개발했다"라며 "이 솔루션은 코로나19 팬더믹과의 싸움을 지원하고자 ICT를 이용한다. 병원 네트워크 구축, 원격 진료, 온라인 교육, 또는 업무를 재개하는 정부와 사업체 등과 자사의 경험 및 역량을 공유함으로써 코로나19의 전파를 억제하고, 경제 회복에 일조하고 있다"라고 설명했다.

5G의 온전한 잠재력 풀기: 5대 주요 기술 영역 간의 시너지

전 세계적으로 5G 사용자 수가 이미 9천만 명을 돌파했다. 궈 회장은 "세계적인 5G 설치가 마무리 단계에 들어감에 따라, 이제 산업 애플리케이션에 더 집중해야 한다"며 "이를 통해 자사는 5G의 잠재력을 최대한으로 발현시킬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5G 경영 사례는 단순히 연결성을 높이는 데 그치지 않는다. 5G, 컴퓨팅, 클라우드 및 AI 같은 기술을 함께 사용할 경우 서로 강화 효과를 내는 한편, 5대 주요 기술 영역(연결성, AI, 클라우드, 컴퓨팅 및 산업 애플리케이션) 간에 수많은 기회를 창출할 수 있다.

궈 회장은 "화웨이는 이들 5대 영역 각각에서 심층적인 강점을 보유하고 있다"라며 "이와 같은 강점을 조합해 고객과 파트너의 독특한 수요를 충족시키는 시나리오 기반 솔루션을 개발할 수 있다. 이는 5G의 잠재력을 최대한으로 발현시키면서 상업적 성공을 도모하는 열쇠"라고 덧붙였다.

5G가 상업적으로 성공하려면 업계 전체가 협력해야 한다. 통일된 업계 표준과 협력적인 에코시스템이 있을 때, 수직적인 산업 구조에서 애플리케이션이 재생산 될 수 있다. 궈 회장은 "앞으로 자사는 파트너에게 필요한 역량을 제공하기 위한 노력을 배가할 계획"이라며 "공동 혁신을 도모하는 한편, 가치 사슬 내 모두를 위한 성장을 추진할 것"이라고 언급했다.

단기 목표와 장기 목표 간의 균형 추구: 최대의 가치를 위한 정밀한 배치

궈 회장은 "현재의 경제 환경으로 볼 때, 통신사는 단기 목표와 장기 목표 모두에 초점을 맞춰야 한다"라며 "통신사는 더 정밀한 배치를 통해 망 가치를 최대한 높일 수 있다"고 말했다. 이를 위해 화웨이는 다음과 같은 세 가지 사항을 제안했다.

- 첫째, 통신사는 사용자 경험을 우선하고, 기존의 망 가치를 극대화 하기 위해 가장 필요한 곳에 비용을 사용해야 한다.
- 둘째, 통신사는 기존 4G와 FTTx 망을 최대한 활용하고, 총체적인 조정과 정밀한 계획을 통해 이를 새로운 5G 망과 통합해야 한다.
- 셋째, 5G 배치 계획은 핫스팟과 핵심 산업 애플리케이션에 우선순위를 둬야 한다.

베터 월드 서밋은 중국어, 영어, 스페인어, 프랑스어, 러시아어, 한국어, 일본어 및 아랍어로 방송됐다. 

 

파이낸셜경제 / 김윤정 기자 goinfomaker@gmail.com 

 

[저작권자ⓒ 파이낸셜경제신문 | 파이낸셜경제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많이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