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광주 위원장, 정책연구용역 관련 도내 물리보안산업 업체와 정담회 개최

김윤정 기자 / 기사승인 : 2020-05-22 16:15:00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경기도의회 경제노동위원회 조광주(더불어민주당, 성남3) 위원장은 지난 19일(화)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에서 도내 물리보안산업 업체 5개사 대표들과 정담회를 가졌다.  

 


이번 정담회는 경기도의회 경제노동위원회가 수행 중인 『경기도 물리보안산업의 실증지원 정책 방안 연구』정책연구용역 추진에 있어 관련 기업의 애로사항과 정책 건의를 수렴하기 위해 마련됐다.

A사 대표는 “중국에서 저가로 부품을 공급하고 있어 국내 제조업체의 대중 의존도가 높은 편인 데다, 완제품 또한 중국 제품에 비해 가격경쟁력이 낮다”고 토로했다.

B사 대표는 “제품 1개당 또는 제품을 구성하는 부품마다의 국내 인증이 너무 많고 복잡하여 비용이 많이 발생하고, 인증에는 평균 6~12개월의 기간이 소요되어 적기에 납품을 놓치거나 트렌드를 따라가지 못하는 경우가 발생한다”고 애로를 밝혔다.

이에 조광주 위원장은 ▲ 솔루션 등 소프트웨어 개발을 통한 제품 경쟁력 향상 ▲ TTA 인증 절차의 간소화 ▲ 해외수출 절차 간소화 및 교육 실시 ▲ 도내 산학협력 추진 등의 필요성을 강조했다.

조 위원장은 “물리보안산업 관련 기업의 다양한 목소리를 들어볼 수 있는 뜻깊은 자리였다”고 소감을 전하며, 연구진에게 “오늘 간담회에서 논의된 사안은 도내 물리보안산업 고도화를 위한 실증 지원 정책 방안 도출에 담아달라”고 말했다.

한편 경기도의회 경제노동위원회 주관으로 진행되고 있는 정책연구용역『경기도 물리보안산업의 실증지원 정책 방안 연구』는 연구 후반기에 접어들어 오는 6월 정례회 중 최종보고회가 개최될 계획이다.

 

김윤정 기자 7225ksn@naver.com 

[저작권자ⓒ 파이낸셜경제신문 | 파이낸셜경제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